추신수가 아직 포지션 변경에 자신 있어 하지 않는다 라는 CBS Sports 기사이다. 국내 언론은 "추신수 중견수 수비 자신 있다"라는 기사를 내는데 비해 CBS 기사는 추신수와 인터뷰를 보도하면서 약간 우려를 표시하고 있다. 그렇지만 레즈가 외야 수비만 문제일 뿐 내야진이나 라인업, 선발진은 탄탄하다는 평이다.


--------------------------------


추신수가 아직 포지션 변경에 자신 있어 하지 않는다.

Shin-Soo Choo doesn't sound confident in position change


신시내티 레즈가 삼각딜을 통해 드류 스텁을 보내면서 인디언스로부터 추신수를 영입한 결과 레즈의 공격력은 이전보다 더 강화되었다. 물론 이것은 레즈가 3명의 선발 코너 외야수를 보유한다는 것을 의미하기도 했다. 그 중 추진수는 중견수로 이동할 선수이다.


추신수는 통산 우익수로 5,067과 1/3이닝 출전했지만 중견수로는 단 83이닝만 뛰었다. 그나마 8이닝만 출전한 2009년 이후로는 중견수 경험이 없다.


스프링 트레이닝 시작 싯점인 현재로는 포지션 이동을 위한 시간은 많다. 그러나 현재까지 추신수가 전적으로 자신 있어 하지 않는 것 같다.


"아직 중견수가 편한 것은 아니다." "메이저에서 출전한 경기 중 99%를 우익수로 뛰었다. 노력 할 것이다. 이번 스프링 트레이닝에서 중견수 포지션에 적응하기 위해 힘쓸 것이다. 그들이 어떻게 생각하고 있는지 알 수 있을 것이다. 그들이 만족하지 않는다면 누군가가 중견수로 나서게 될 것이다. 내가 할 수 있는 최선을 다 할 것이다." 라고 추신수는 말했다.


이 말은 그렇게 좋아보이지는 않는다. 그렇지만 과민반응하지 말자. 추신수는 단지 리포터나 그 자신에게 솔직하려고 한 것이다. 


그리고 아직 시즌 시작이 약 7주 남아있다. 센터 자리를 편한한 위치로 만드는데 시간은 많다.


여전히 레즈가 수비력이 부족한 외야수를 보유한다는 점이 아직 가능성 있는 시나리오이다. 좌익수 라이언 루드윅은 수비 범위가 좁고 중견수 추신수는 잘못된 배역을 맡은 셈이다. 우익수 제이 브루스만 수비력이 좋은편이나 그는 엘리트 레벨은 아니다. 다행히 좋은 소식은 레즈가 수비가 탁월한 내야진과 훌륭한 라인업, 그리고 견고한 투수진을 갖고 있다는 것이다.


따라서 외야 수비력이 부족하다고 할 지라도, NL 디펜딩 챔피언인 레즈의 주요 약점으로만 나타날 것이다.


기사 원문 : Shin-Soo Choo doesn't sound confident in position change







신고
Posted by sunnysky
TAG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