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테크 스터디(http://cafe.naver.com/mo12345)라는 네이버 카페에 있는 글을 옮겨 적었습니다.)

채권투자에 성공하기 위한 투자전략 10가지를 정리한 내용입니다.

1) 발품을 판다

- 증권사 HTS도 잘 활용하고 증권사가 보유한 채권도 영업직원을 통해 확인한다. 장내채권 뿐만 아니라 장외채권에 대한 정보도 입수한다.

2) 표면금리가 낮은 채권을 고른다

- 채권에는 표면금리와 유통수익률(만기수익률) 두 개의 이자율 개념이 있다. 표면금리는 채권발행시 표시되는 금리로, 발행자가 지급하기로 약속한 금리이다. 그러나 실제 유통시장에서 채권가격은 금리수준과 발행자의 신용도에 따라 다른 가격으로 거래된다. 따라서 투자자가 발행시장이 아닌 유통시장에서 채권을 매수하거나 매도할때는 유통수익률로 수익률이 결정된다.

- 채권의 경우 매매차익에 대해서는 세금이 붙지 않지만, 표면금리에 따라 세금이 부과되기에 유통수익률이 같다면 표면금리가 낮은 채권에 투자하는 것이 세후 수익면에서 유리하다.

- 은행에금의 경우 이자전체에 대해 세금이 붙지만, 채권의 경우 보유기간 동안의 이자만 세금이 붙고 매매차익에 대해서는 세금이 붙지 않기에 은행예금보다 실질적으로 수익률이 많이 높게 된다.

3) 증권사를 이용하라

- 금융채의 경우 은행에서는 '발행금리' 기준으로 판매하지만, 증권사는 '유통수익률' 기준으로 판매한다. 일반적으로 발행금리가 유통수익률보다 낮기에 증권사에서 채권을 사는 것이 유리하다.

4) 특판상품을 이용하라

- 은행이나 금융기관에서 한시적으로 특판상품을 내놓듯이 채권도 특판상품이 있다.

5) 만기까지 보유하라

- 채권가격은 수시로 변하고, 이에 따라 매매차익이 발생한다. 그러나 채권수익률의 변화(이자율의 변화)는 예상하기 힘들다. 따라서 초보자는 만기까지 보유하는 전략을 우선으로 한다.

6) 국체 > 금융채 > 회사채 순으로 투자하라

- 국채는 안정성이 가장 높다. 또한 만기 10면 이상 국채는 분리과세가 가능해 거액 재산가의 경우 절세효과가 있다. 채권투자에서 고수익, 고위험의 법칙이 적용되는데, 회사채는 채권 중에서 가장 수익률이 높지만 또한 위험도 높다.

7) 첨가소화채권(소액채권)은 증권사에 팔아라

- 주택이나 자동차를 구입할 때 사는 채권인 첨가소화채권은 일단 보유할 지 매도할 지 판단해야 하며, 매도를 한다면 증권사에 파는 것이 유리하다.

- 첨가소화채권은 매입필증만 받으면 바로 증권사에 입고하여 장내 매매을 하는 방식으로 처리한다. 지역채권의 경우는 증권사마다 처리하는 지역채권이 다르므로 유의해야 한다.

8) 채권형 펀드도 대안이다

- 채권직접 투자가 어렵다면 간접투자인 채권형 펀드에 가입한다.

9) 금리예측을 해라

- 금리예측은 사실상 주가예측처럼 성공확률이 50%가 안된다. 따라서 초보자의 영역은 아니다.

10) 틈새 채권시장을 공략하라

- 후순위채권(5년이상 장기채권이며, 중도해지 불가능), 전환사채(CB)나 신주인수권부사채(BW) 등에 관심을 갖는다.

출처 : 채권으로 부자되기, 박정일








신고
Posted by sunnysky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