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트위터 사용자가 급증하고, 최근에는 페이스북 사용자도 늘어나는 등 국내에서도 소셜 네트워킹에 대한 관심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이미 소셜 네트워킹은 우리 생활의 일부가 되어 정보 공유와 의사 소통의 핵심 채널로 자리잡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매튜 프레이저와 수미트라 두타가 공동으로 만든 '(개인과 조직, 시장과 사회를 뒤바꾸는) 소셜 네트워크 e-혁명'이라는 책은 서구권의 다양한 사례 뿐만 아니라 우리나라의 싸이월드, 오마이뉴스 등의 사례를 통해 전 세계의 소셜 네트워킹 동향을 소개하고 있으며 역사학, 경제학, 사회학적인 관점의 이론을 접목하여 소셜 네트워킹이 우리 삶을 어떻게 변화시키고 있는지를 설명하고 있습니다.

또한 현실세계/가상세계, 개인적 아이덴티티/사회적 아이덴티티, 수평적 네트웍크/수직적 제도의 대비를 통해 둘 사이의 차이를 명확히 설명하고, 웹 2.0 혁명이 가져온 긍적적인 면과 부정적인 면을 균형있게 설명하고 있습니다.

이 책은 아이덴티티 분화, 지위 민주화, 권력 분산이라는 3부로 구성되어 있으며, 1부는 소셜 네트워킹이 개인 아이덴티티에 미치는 영향을 설명하고 있습니다.

현실세계에서의 아이덴티티는 제도적 가치에 따라 사회관계를 통해서 형성되지만, 가상세계에서는 개인적 아이덴티티를 형성할 수 있는 보다 넓은 수평적 공간이 존재합니다. 즉 실제 사회에서의 아이덴티티는 하나지만 가상세계에서는 여러개의 아이덴티티가 존재할 수 있고, 이를 아이덴티티 '분화'라고 합니다.

2부는 사회적 지위의 부여, 획득, 유지에 소셜 네트워킹이 미치는 영향력을 설명하고 있습니다.

전통적으로 지위는 계급, 교육, 직업, 직위, 연령, 성별 등 제도화된 기준에 의해 부여되고, 지위가 높은 사람은 '사회적 자본'을 보유한다고 여겨집니다. 그러나 가상세계에서는 명성과 위신, 존중, 영향력, 심지어 부까지도 전혀 다른 가치 체계에 따라 부여됩니다. 가상환경은 기존에 지위를 부여하던 전통적인 특성들이 아무 상관 없는 평등한 공개 경쟁의 장을 제공합니다. 이를 지위 '민주화' 라고 부릅니다.

3부는 사회관계, 조직, 시장 및 정치 제도 차원에서 소셜 네트워킹이 권력의 분배와 행사에 어떤 역할을 하는지 설명하고 있습니다.

사람들은 어떤 목적을 이루기 위해 사회관계를 맺고, 목적을 달성하는 과정에 권력 관계가 녹아 있습니다. 전통적 권력의 형태는 중앙집중, 상명하복, 지휘통제 형식의 지배에 촛점이 맞춰져 있습니다. 그러나 가상세계에서는 권력이 중앙에서 주변부로 이동합니다. 가상세게의 권력은 네트워킹에 녹아 있고, 이러한 현상을 권력 '분산'이라고 부릅니다.

현재의 세계는 이성적 디자인, 질서정연한 시장, 수직적 조직에 기초한 가치와 단절을 선언하는 시대이고, 무작위성, 창조적 파괴, 수평적 네트워크의 불확실성을 받아 들여야 하는 시대입니다.

웹2.0 혁명이 촉발한 소셜 네트워킹이 우리 일상생활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관심이 있으신 분들께 일독을 권해 드립니다.








신고
Posted by sunnysky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