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traderumors.com에 Phillies Agree To Terms With A Reliever? 라는 제목의 기사가 게제되었다. 

CSNPhilly.com의 Jim Salisbury의 말에 의하면 필리스가 한 구원투수와 계약에 합의했다고 적고 있다. 아직 누구인지는 모르지만  Salisbury의 제보자는 내년 첫주에 신체 검사만 남았다고 전했다. 

Fernando Rodney가 에인절스와 계약에 합의함에 따라, 필리스가 계약할 수 있는 불펜투수 후보로는 Danys Baez나  Mike MacDougal이 가장 유력하다. ESPN.com의 Jayson Stark는 필리스가 Baez와 계약할 것으로 예상했고, Salisbury의 또다른 제보자는 필리스가 최근 우완 투수에 관심을 가졌다고 확인해 주었다. 

- Danys Baez : 32살, 볼티모어 오리올즈, 2009시즌 59경기 71.2이닝, 4승 6패 방어율 4.02
- Mike MacDougal : 32살, 워싱턴 내셔널즈, 2009시즌 57경기 54.1이닝, 1승 1패 방어율 4.31

필라델피아 통신원 Matt Gelb는 오늘 일찍 필리스가 MaDougal과 접촉했다고 전했다. News Journal의 Scott Lauber는 다른 가능성을 언급했지만, Baez나 MacDougal가 계약할 수 있는 가장 유력한 후보라는 것에 동의했다고 한다.

기사내용으로 보면 필라델피아가 박찬호 대신 다른 우완 불펜투수와 계약한 듯 하다. 이에 따라 향후 박찬호가 어느 팀과 계약할지 주목된다.

[기사 원문]

By Luke Adams [December 23, 2009 at 3:26pm CST]

The Philadelphia Phillies have an agreement in place with a relief pitcher, according to Jim Salisbury of CSNPhilly.com -- we just don't know yet who the pitcher is. Salisbury's source says that the agreement with the mystery player is pending a physical, which will occur in the first week of the new year.

With Fernando Rodney and the Angels having agreed to terms, the two likeliest candidates for the Phillies' bullpen appear to be Danys Baez and Mike MacDougal. ESPN.com's Jayson Stark linked Philadelphia to Baez earlier, and another of Salisbury's sources confirms that the team's focus has been on the right-hander lately. We also heard earlier today from Matt Gelb of the Philadelphia Inquirer, who said that the Phillies had been in touch with MacDougal. Scott Lauber of the News Journal mentions some other possibilities, but agrees that Baez and MacDougal look like the top two relief targets for Philadelphia.
신고
Posted by sunnysky
TAG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