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창한 하늘 아래


윌리엄 오닐이 쓴 "최고의 주식, 최적의 타이밍"에 나온 내용을 옮겨 적었습니다. 분명한 매매 원칙을 갖고 시장을 거스리지 않는 것이 중요할 것 같습니다.


"현재의 시장 가격"에 거래하지 않고, 매수 주문과 매도 주문시 미리 한계를 정해둔 예약주문을 즐기는 것


이렇게 하게 되면 주가의 작은 변화에는 그런대로 잘 대응할 수 있을지 모르나 정말로 중요한 시장의 큰 움직임에는 전혀 대응하지 못한다. 대세 상승시에는 예약 주문으로 인해 시장 흐름을 완전히 놓쳐 버릴 수 있고, 급락시에는 (예약 주문의 계약 체결이 안돼) 손절매 조차 하지 못한 채 큰 손실을 입을 수 있다.


중요한 결정이 필요한 순간에 결심하지 못하는 것


지금 주식을 사야 할 것인지, 팔아야 할 것인지, 혹은 그대로 보유하고 있어야 할 것인지에 대해 아는 사람은 많지 않다. 하지만 이 같은 불확실성은 대부분의 투자자가 아무런 가이드라인도 갖고 있지 않기 때문이다. 이미 시장에서 충분히 확인된 투자 계획과 엄격한 투자 철학, 그리고 분명한 매매 원칙을 따른다면 자연히 바른 방향으로 갈 수 있을 것이다.


주식을 객관적으로 보지 못하는 것


대개의 투자자들은 그저 자신이 좋아하는 주식을 고르고 나서는 행운이 찾아오길 빈다. 하지만 성공하는 투자자들은 자신만의 의견이나 헛된 희망을 갖는 대신 시장에 주목한다. 옳은 것은 결국 시장이기 때문이다.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