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뉴스 > 한국경제 2008-07-30 18:31


현대증권은 '한국밸류 10년투자 주식투자신탁'을 하반기 유망 펀드로 추천했다. '가치투자'로 유명한 한국밸류자산운용이 운용하는 이 펀드는 "무늬만 가치형이 아닌 진정한 가치형 투자 스타일을 고수하고 있다"는 게 현대증권의 설명이다.

이 펀드는 기업가치를 제대로 평가받지 못해 저평가된 종목을 발굴해 투자한다는 운용철학을 갖고 있다. 이 원칙을 철저하게 지켜 주가가 기업가치에 도달할 때까지 장기보유한다.

이런 투자원칙은 수익률에서도 눈에 띄는 성과로 이어지고 있다. 2006년 4월18일 설정된 이후 이달 28일까지 누적수익률은 44.4%에 달한다. 장기투자를 강조하는 펀드인 만큼 환매조건이 다른 펀드에 비해 엄격하다. 1년이 안돼 환매하면 이익금의 70%,2년은 50%,3년은 30%를 수수료로 내야 한다.

최근 증시 상황에서 한국밸류 10년투자 펀드와 같은 가치형 펀드에 주목해야 하는 이유로 하락장에서 수익률 방어력이 뛰어나다는 점을 꼽을 수 있다. 실제로 과거 수익률 흐름을 살펴보면 성장형 펀드의 누적수익률은 가치형 펀드에 비해 강세를 보였지만,증시 하락국면에선 낙폭이 커 변동성 큰 장세에서 불안한 모습을 보였다.

가치형 펀드가 하반기 추천 대상으로 떠오른 또 다른 이유는 상반기에 IT(정보기술)와 자동차를 중심으로 한 수출주가 주도하는 장세가 펼쳐졌다면,하반기엔 상대적으로 저평가돼 있는 가치주의 매력이 부각될 가능성이 크다는 점 때문이다.

원화 약세 흐름이 강세로 전환될 전망이라 하반기엔 수출주의 성장탄력이 둔화될 것으로 우려된다. 수출주가 약세를 보일 경우 탄탄한 기업가치를 앞세운 가치주로 투자자들의 관심을 쏠릴 공산이 크다. 이 같은 상황 변화는 수출주보다 헬스케어 필수소비재 유틸리티 등 경기방어주 성격이 강한 종목들을 많이 편입하고 있는 한국밸류 10년투자 펀드의 성과로 이어질 것이란 게 현대증권의 설명이다.








신고
Posted by sunnysky
출처 : 이데일리 > 밸류·신영운용의 3월 가치투자 전략은?

- 밸류운용, 안국약품 5% 이상 보유
- 신영운용, 대진공업 등 10여개 종목 지분 축소


[이데일리 김유정기자] 국내 주식시장이 빠르게 1700선을 회복하면서 가격 상승에 대한 부담감이 높아졌다. 이런 가운데 지난 3월 한달간 `가치투자`를 표방하는 한국밸류운용과 신영투신운용이 취한 투자전략은 어땠을까?

한국밸류운용은 안국약품을 5% 이상 보유하고, 경동도시가스 등에 대해 지분율을 적극 확대했다. 신영투신운용은 코스화학 등 일부 종목들은 전월에 이어 꾸준히 지분을 늘렸지만 인천도시가스 등 10여개 종목의 지분을 축소했다.

11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한국밸류운용은 안국약품(001540)의 지분을 5.25%(60만3992주) 보유하고 있다고 신규로 공시했다.

경 동도시가스를 1.2% 매수해 총 9.1% 보유하고 있고, 동아타이어(007340)공업(6.28%)과 KPC홀딩스(092230)(6.37%), 디피아이홀딩스(000320)(6.59%), 삼양중기(008720)(6.83%), 영풍제지(006740)(6.45%) 등의 지분율을 확대했다.

반면 동일산업(004890)(3.9%)과 한양이엔지(045100)(5.6%)의 지분율은 1% 가량씩 줄였다.

신 영운용은 전월에 이어 코스모화학(005420)의 지분을 0.06% 늘려 총 11.15% 보유하게 됐다. 국보디자인(066620)도 0.01% 추가 매수해 13.27% 갖고있다. 이밖에 현대약품(004310)(13.23%)과 평화정공(043370)(10.22%), 선창산업(002820)(10.61%), 한세실업(016450)(7%), 한국공항(005430)(6.2%) 등의 지분율도 확대했다.

반면, 전월에 이어 듀오백코리아(073190)(10.41%)와 SJM(025530)(10.15%), 인천도시가스(034590)(12.35%), 지투알(11.83%), 피제이전자(006140)(11.31%) 등 코스닥 종목들의 지분을 일부 매도하며 차익을 실현하는 모습이다.










신고
Posted by sunnysky
한국밸류10년투자주식이라는 대표적인 가치주 펀드를 운용하는 한국밸류운용이 올해 연초 이후 우주일렉트로닉스, 대덕GDS, 다함이텍 등의 주식을 꾸준히 매입해 온 것으로 분석되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국밸류운영은 저평가된 주식을 꾸준히 매입하는 운용사로 유명하므로 한국밸류운영에서 사들이는 주식에 주목할 필요가 있습니다.

한국밸류운용이 지난 2월부터 4월까지의 보유종목 지분 변동 공시된 내용을 보면 우주일렉트로닉스 보유 지분(2.34%)이 가장 크게 늘었습니다.

우주일렉트로닉스는 휴대폰과 LCD 패널용 연결 부품을 주로 제조하는 회사입니다.

또한 PCB(인쇄회로기판) 제조업체 대덕GDS도 현재 10.51%까지 지분이 증가했습니다.

이 외 다함이텍(1.2%), 대한방직(0.49%), 동일방직(0.33%) 등의 지분이 늘었습니다.

반면 종자회사인 농우바이오는 1월과 2월 계속해 지분을 줄여 6.28%나 감소했습니다.

우주일렉트로닉스, 대덕GDS는 2%대 증가를 보였으니 관심가져 볼 만 합니다.



출처 : 뉴스 > 매일경제 2008-04-08 07:01 








신고
Posted by sunnysky

기사 제목 : 요동치는 증시, 신영·밸류운용의 `가치투자` 전략은?
기사 출처 : 뉴스 > 이데일리 2008-03-11 08:31 

국내 증시가 불안정함에도 한국밸류운용과 신영투신운영은 아래 종목들을 매수하였습니다.

한국밸류운용이 5%이상 신규 보유 공시한 종목은 유니퀘스트(077500), 피에스케이(031980), 해성산업(034810)이고 지분을 늘린 종목은 신라교역(004970), 포리올(025000), 다함이텍(009280)이었습니다. 반면 농우바이오(054050), 조선내화(000480)는 비중을 축소했습니다.

신영운용은 씨디네트웍스(073710)와 파인디앤씨(049120)에 대해 신규로 보유 공시를 냈으며, 위닉스(044340), 코스모화학(005420), 선창산업(002820), 삼환까뮤(013700) 등을 매수했습니다. 그러한 반면 유신코퍼레이션(054930), 성도이엔지(037350), 코메론(049430), 에스피지(058610), 인천도시가스(034590), 지투알 등의 지분을 축소했습니다.

[2월 한달간 신영·한국밸류운용 지분변동 공시표]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국밸류운용이 지분을 늘린 유니퀘스트, 피에스케이, 해성산업, 신라교역, 포리올, 다함이텍과 신영운용은 지분을 늘린 씨디네트웍스, 파인디앤씨, 위닉스, 코스모화학, 선창산업, 삼환까뮤의 EPS 증가율 대비 PER 비율인 PEG(주가수익성장비율) 값을 비교하면 아래와 같습니다.

종목 2004 2005 2006 2007 2008 EPS
증가율
PER PEG
유니퀘스트 892 772 699 782 962 1.84      5.95 3.23
피에스케이 595 740 1,491 974 952 33.46      6.22 0.19
해성산업 376 393 228     -18.10    20.53  
신라교역 67 156 477 1,160   158.70      7.91 0.05
포리올 4,375 4,951 5,019 6,838   16.05      8.04 0.50
다함이텍 1,942 3,967 3,659 4,198   29.30      7.81 0.27
씨디네트웍스 743 802 863 547 1,014 23.50    15.73 0.67
파인디앤씨 278 775 376 292 644 3.47      5.24 1.51
위닉스 296 -79 -153 459        
코스모화학 -3,193 72 -2,361 -1,611        
선창산업 2,128 6,251 2,830 8,428   58.22    10.25 0.18
삼환까뮤 594 926 713 456   6.09    15.14 2.49

위의 종목 중에 PEG 값이 1보다 작은 피에스케이, 신라교역, 포리올, 다함이텍, 씨디네트웍스, 선창산업이 EPS 증가율 대비 PER가 저평가 되었다고 볼 수 있습니다.








신고
Posted by sunnysky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