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드 스타일별 1등운용사는?  

대형혼합은 미래에셋, 중소형가치는 세이에셋


`스타일별로 장기 성과가 뛰어난 운용사는 어디일까.`

펀드 투자 기법이 진화하면서 주식형 펀드의 스타일 분산에 따른 수익률 차이에 대해 관심이 늘어나고 있다. 성장형-가치형 펀드 하나에만 `몰빵` 투자하는 것보다 둘을 적절히 섞어서 장기 투자하는 것이 높은 성과를 거뒀다는 비교 결과가 나왔기 때문이다.

박승훈 한국증권 펀드 애널리스트는 "가치형과 성장형 스타일 펀드 수익률은 시기에 따라 우열을 반복해 왔다"며 "둘을 적절히 섞었을 때 하나에만 투자하는 것보다 최근 3년간 더 높은 성과가 나왔다"고 밝혔다.

그렇다면 스타일별로 어떤 펀드를 골라야 할까. 전문가들은 개별 펀드가 아니라 운용사를 먼저 고르라고 조언한다.

개별 펀드 수익률은 언제나 좋은 상품만 부각되기 때문이다. 운용업계 관계자는 "잘나가는 펀드 한두 개 있다고 그 운용사가 반드시 운용을 잘하는 것은 아니다"고 말했다.

실제 글로벌 펀드평가 기준인 GIPS는 자산운용사들이 개별 펀드 수익률을 광고하는 것을 금하고 있다. 대신 스타일 등 펀드 묶음으로 수익률을 알리도록 권한다.

그렇다면 개별 스타일별로 운용능력이 뛰어난 자산운용사는 어디일까. 펀드정보 제공업체인 FN가이드에 따르면 대형 혼합형(성장-가치형 스타일을 혼합한 것)에서는 미래에셋이 5년 수익률 1위였다.

이 기간에 미래에셋은 MF대형혼합지수를 꾸준히 이기는 성과를 냈다. 권순학 미래에셋운용 상무는 "장기적으로 꾸준한 수익을 올린 뒤 재투자하기 때문에 갈수록 초과수익률이 높아진다"고 말했다.

중소형 가치스타일에서는 SEI에셋코리아자산운용이 5년 수익률 1위를 차지했다.

소형 혼합 스타일에서는 유리자산운용이, 대형ㆍ중형ㆍ소형을 가리지 않는 가치주 스타일 투자(멀티캡 가치)를 하는 운용사 중에서는 신영투신운용이 2년 수익률 1위였다.

신영투신운용은 멀티캡 혼합 스타일에서도 2년 수익률 1위를 차지했다. 대형 가치주 스타일에서는 마이다스에셋이 2년 수익률 1등이었다.

전체 주식형 펀드 수익률 1위는 미래에셋이었지만 모든 스타일에서 다른 운용사들을 압도하진 못했다. 중소형 가치에서는 SEI에셋코리아운용이라는 강자가 있었고 멀티캡가치주 투자에서는 신영투신이 아성을 이루고 있었다.

박승훈 연구원은 "국내 주식형 스타일 중에는 대형 가치와 소형 성장 스타일 사이에 상관관계가 가장 낮았다"고 말했다. 유추해 보면 마이다스에셋 펀드와 유리자산운용 펀드를 조합한다면 분산효과가 높을 수 있다는 해석이다.

[신현규 기자]

기사출처 : 뉴스 > 매일경제 2008-04-08 06:56







신고
Posted by sunnysky
TAG 펀드
2006년 전에는 다른 사람들이 펀드투자가 좋다는 말에 그냥 국내 주식형 펀드와 베트남 펀드에 가입했었다. 그러나 2007년부터 본격적으로 펀드에 관심을 갖게되었고 나름대로 여기저기 조사해보고 공부한 후 제일 먼저 가입한 펀드가 유리스몰뷰티이다.

작년 하반기부터 중소형펀드들의 수익율이 부진해졌지만, 작년 상반기에는 동양 중소형 펀드를 비롯하여 중소형펀드가 강세를 보였었다. 동양 중소형을 가입하려고 했지만 주거래 증권회사가 굿모닝신한증권이라 동양 중소형은 가입 못하고 굿모닝신한증권에서 판매하는 중소형 펀드인 유리스몰뷰티 클래스C에 2007년 5월 가입했다.

당시 유리스몰뷰티를 선택한 주된 이유는 다음과 같다.

첫째, 가입시 중소형주 펀드가 수익율 상위를 차지하였고
둘째, 신탁보수료가 클래스 C형인 경우 연1.95%으로 비교적 저렴하며
세째, 펀드의 시장민감도(베타,β)가 0.6 정도로 시장변화에 덜 민감하고
네째, 펀드 설정일로부터 약 3년이 지나 펀드운영능력이 검증되었기 때문이다.

아래 파이낸셜 기사에는 최근 1년 수익율이 23.85%이고, 펀드가 첫 설정된 2004년 8월 16일 대비 280.03%의 성과를 보였다고 한다. 그런데 내가 가입한 싯점이 작년 5월이고 적립식으로 가입하여 내 펀드 수익율은 현재 -7%~-10%를 왔다갔다 하고 있다. 하지만 중소형 가치주에 중점투자 한다고 하니 최소 3년 이상 장기적으로 가져가 예정이다. 한 3년 쯤 뒤에 투자한 금액이 2~3배 불어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면 무리일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요 보유 종목 (출처 : 펀드닥터 www.funddoctor.co.kr)]

종목 업종 사이즈 밸류 주가(원) 월간등락률(%) 베타(1년)
유진기업 KOSDAQ 중형주 성장주 12,300   4.68   1.32  
서부트럭터미 KOSDAQ 중형주 성장주 22,650   -5.63   1.11  
BYC 섬유 의복 소형주 가치주 210,000   -0.71   0.47  
화천기공 기 계 소형주 가치주 53,800   3.07   1.28  
광주신세계 유 통 업 중형주 가치주 143,500   0.70   0.72  
동방 운수 창고업 소형주 성장주 35,800   5.92   1.00  
오뚜기 음식료품 중형주 가치주 140,000   -10.83   1.08  
율촌화학 화 학 소형주 가치주 7,640   1.60   0.88  
디피아이홀딩스 서비스업 소형주 혼합가치주 11,700   17.00   0.65  
세방 운수 창고업 중형주 가치주 12,600   -6.32   1.47  


참조기사 출처 : 뉴스 > 파이낸셜뉴스 2008-02-24 16:06







신고
Posted by sunnysky

Mutual Fund Basics

경제 2007.07.16 18:49
[펀드의 기본]

주식시장에 투자하기로 결심했다면, 펀드가 개별 주식들을 고르는 걱정 없이 주식을 소유할 수 있는 가장 쉬운 방법이다. 더불어 인터넷에는 펀드에 대해 공부하거나 선택 또는 구입하는데 도움이 되는 많은 정보들이 있다.

그러면 펀드가 어떤 것인가? 개념이 복잡한 것은 아니다. 펀드의 사전적인 정의는 다음과 같이 될 것이다. 즉, 투자자들을 대신하여 투자전문회사가 운영하는 주식, 채권 및 현금(또는 현금)의 단일한 포트폴리오이다.

투자전문회사는 펀드를 운영하는 책임을 지고 있으며 개인 투자자에게 펀드를 구성하고 있는 주식들을 판다. 당신이 펀드에 투자하면 당신은 펀드 내 다른 주식소유자와 함께 펀드라는 큰 투자 포트폴리오의 부분 소유자가 된다. 당신 이 펀드의 지분을 구매하는 것은 펀드매니저는 다른 주식소유자들이 투자한 돈과 함께 당신 펀드를 투자하게 됨을 의미한다.

매일 펀드 매니저는 펀드가 소유한 자산의 가치를 계산하고 얼마나 많은 주식들이 주주에 의해 매수되었는지를 총 합산하여 펀드의 순자산가치(NAV)를 계산한다. 펀드의 순자산가치는 해당일 펀드의 1구좌 가격을 의미한다. 펀드 매수를 원하면 단지 펀드매니저에 돈만 보내면 된다. 그러면 펀드매니저는 최근가격으로 새로운 지분을 당신에게 줄 것이다. 이러한 과정이 매일 끊임없이 반복된다. 그런 이유에서 펀드를 때론 '개방형 펀드'라고도 한다.

만일 펀드매니저가 훌륭하게 자신의 일을 한다면 펀드의 순자산가치(NAV)는 매일 커질 것이고 당신의 지분도 더 많 은 가치를 갖을 것이다. 그렇지만 정확이 어떻게 펀드의 순자산가치가 증가할까? 펀드가 포트폴리오를 구성하여 돈을 버는데에는 몇가지 방법이 있다.

   * 펀드는 보유한 주식으로부터 배당금을 받을 수 있다. 배당금은 기업들의 주주들에 대한 댓가로 회사 이익을 나누는 것이다. 펀드가 은행에 돈을 맡겼다면 이자를 얻거나 펀드가 갖고 있는 채권으로 부터 이자지급을 받을 수 있다. 이러한 것들이 모두 펀드의 수익이다. 펀드는 이러한 수익을 펀드 투자자에게 나눠주어야 한다. 보통 1년에 두번 배분하는 작업을 하는데 이러한 작업을 이익배분이라고 부른다.

   * 연말에 펀드는 가치가 올라간 주식이나 채권을 매도함으로써 얻어지는 이익을 나눠주는 다른 형태의 분배을 한다. 이러한 이익은 자본이익으로 알려져 있고 배분하는 행위를 자본이익배분이라고 한다. 그러나 펀드는 항상 돈을 벌지는 못한다. 만일 펀드 매니저가 투자에 실패했다면 원래 매수한 가격보다 덜 한 가격으로 투자분을 팔게 될 것이고 그 결과 펀드 매니저는 자본의 손실을 입게 된다.

모든 사람들이 손실을 입는 것을 싫어하지만 펀드들은 차이가 없다. 다행스러운 것은 투자자들에게 수익을 배분하기 전에 펀드 자산으로 부터 이러한 손실이 차감된다. 만일 손실이 이익을 넘게 되면 펀드 매니저는 이러한 손실을 향후 포트폴리오에서  발생하는 이익으로 차감하기 위해 쌓아 놓을 수도 있다. 이것은 적어도 수익이 손실보다 많아 질때까지 펀드 투자자에게 수익을 배분하지 않는 것을 의미한다. (주식시장이 상승하고 있다면 돈을 잃고 있는 펀드에 계속 남아 있어야 되는냐를 당신이 다시 고민해야 하지만)

Mutual Fund Basics

Once you've decided to invest in the stock market, mutual funds are an easy way to own stocks without worrying about choosing individual stocks. As an added bonus, you can find plenty of information on the Internet to help you learn about, study, select, and purchase them.

But what is a mutual fund? It's not complicated. A dictionary definition of a mutual fund might go something like this: a single portfolio of stocks, bonds, and/or cash managed by an investment company on behalf of many investors.

The investment company is responsible for the management of the fund, and it sells shares in the fund to individual investors. When you invest in a mutual fund, you become a part owner of a large investment portfolio, along with all the other shareholders of the fund. When you purchase shares, the fund manager invests your funds, along with the money contributed by the other shareholders.

Every day, the fund manager counts up the value of all the fund's holdings, figures out how many shares have been purchased by shareholders, and then calculates the Net Asset Value (NAV) of the mutual fund, the price of a single share of the fund on that day. If you want to buy shares, you just send the manager your money, and they will issue new shares for you at the most recent price. This routine is repeated every day on a  never-ending basis, which is why mutual funds are sometimes known as "open-end funds."

If the fund manager is doing a good job, the NAV of the fund will usually get bigger -- your shares will be worth more. But exactly how does a mutual fund's NAV increase? There are a couple of ways that a mutual fund can make money in its portfolio. (They're the same ways that your own portfolio of stocks, bonds, and cash can make money).

    * A mutual fund can receive dividends from the stocks that it owns. Dividends are shares of corporate profits paid to the stockholders of public companies. The fund might have money in the bank that earns interest, or it might receive interest payments from bonds that it owns. These are all sources of income for the fund. Mutual funds are required to hand out (or "distribute") this income to shareholders. Usually they do this twice a year, in a move that's called an income distribution.

    * At the end of the year, a fund makes another kind of distribution, this time from the profits they might make by selling stocks or bonds that have gone up in price. These profits are known as capital gains, and the act of passing them out is called a capital gains distribution. Unfortunately, funds don't always make money. If the fund managers made some investments that didn't work out, selling some investments for less than the original purchase price, the fund manager may have some capital losses.

Everyone hates to have losses, and funds are no different. The good news is that these losses are subtracted from the fund's capital gains before the money is distributed to shareholders. If losses exceed gains, a fund manager can even pile up these losses and use them to offset future gains in the portfolio. That means that the fund won't pass out capital gains to shareholders until the fund had at least earned more in profits than it had lost. (Although you might want to reconsider your decision to remain invested in a fund that's losing money if the rest of the market is growing).









신고
Posted by sunnysky
TAG 펀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