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자산운용 블로그에 있는 글 내용 중심으로 간추렸습니다.)

일반적으로 인덱스 펀드나 ETF에 투자하는 것이 덜 위험하다고 말합니다. 그러나 인덱스 펀드는 '펀드매니저' 리스크를 제거할 수 있다고 말하는 것이 더 정확합니다.

인덱스 펀드는 기초자산의 가격 흐름을 추종하는 펀드를 말합니다.  따라서 KOSPI 200 지수가 하락하면, 이 지수를 추종하는 인덱스 펀드들은 거의 유사한 하락을 기록하게 됩니다.

이에 비해 액티브 펀드는 펀드매니저의 판단에 의해 수익률이 결정되기 때문에 벤치마크 지수대비 수익률이 높을 수도 혹은 낮을 수도 있습니다.

따라서 인덱스 펀드는 액티브 펀드에 비해 '펀드매니저' 리스크가 없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그렇지만 이 말이 곧 모든 인덱스 펀드가 액티브 펀드 보다 더 우수한 성과를 냈다는 의미는 결코 아닙니다.

그리고 기초자산의 흐름에 최대한 가까운 수익을 기록하는 인덱스 펀드가 우수한 인덱스 펀드라고 판단할 수 있습니다.

인덱스 펀드 중에 어떤 것을 고를지 판단하고자 하는 경우, 비용과 기초자산을 먼저 고려해야 합니다. 비용 고려시, 같은 기초자산을 추종하는 펀드라도 수수료 율이 천차만별이므로 가능한 저렴한 인덱스 펀드찾아야 한다.

또한 기초자산 고려시, 다양한 기초자산을 추종하는 인덱스 펀드 (또는 ETF)가 있으므로 기초자산에 대한 충분한 이해를 먼저 해야 합니다. 이것이 어려우면 한국 증시의 대표적인 지수인 KOSPI 200 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인덱스 펀드를 고르는 것도 방법입니다.

인덱스 펀드가 우수한 지, 아니면 액티브 펀드가 우수한 지에 대한 답은 없습니다. 어떤 것을 선택할 지는 투자자 개인 선호도에 따라 결정해야 할 문제로 생각합니다.

(글 원문 : 인덱스 펀드는 액티브 펀드보다 진짜 덜 위험한가요?)











신고
Posted by sunnysky
(아래글은 한국경제신문에서 발간한 '여의도 황금손 30인의 고수익 투자법- 펀드매니저의 투자 비밀' 이라는 책의 333p ~ 342p 내용에서 옮겨 적었음을 밝힙니다.)

9. '철새 펀드매니저'가 적은 운용사의 상품에 투자하라.

금융감독원이 2007년 1월부터 2009년 8월 말까지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이 기간 동안 68개 자산운용사 운용전문인력의 이직률은 평균 48.4%였다. 펀드매니저의 절반이 다른 곳으로 자리를 옮긴 것이다.

장인환 KTB자산운용 사장은 안심하고 돈을 맡기기 위해서는 그 펀드를 운용하는 사람이 장기근속해야 한다고 강조한다. 

유명 펀드매니저의 경력을 믿고 투자를 결정했는데 그 매니저가 운용을 관두었다면 어떻게 되겠는가? 또 연봉을 따라 여기저기 옮겨 다니는 펀드매니저가 고객의 돈을 책임감 있게 운용할 수 있을 리 만무하다는 것이다.

장인환 사장은 남의 돈을 운용하는 펀드매니저는 그 '남'과 이해관계를 같이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고객과 고객의 돈을 운요하는 펀드매니저, 그리고 회사 모두가 투자로 인한 이익을 공유할 수 있어야 펀드매니저가 자기 돈처럼 남의 돈을 운용할 수 있다는 것이다. 이를 위한 조건이 바로 장기근속이라고 볼 수 있다.

10. 인덱스펀드는 100억원 이상 오래된 펀드가 좋다.

한진규 유리자산운용 상무는 정보가 부족한 개인투자자는 장기투자를 해야 하고, 이를 위한 가장 좋은 금융상품으로 인덱스펀드를 추천한다. 

인덱스펀드는 적은 매매횟수로 액티브펀드(시장 대비 초과수익률을 목표로 하는 적극적인 펀드)에 비해 수수료 부담이 작기 때문에 장기투자시 초과 수익을 얻을 수 있다는 것이다.

한진규 상무는 특히 규모가 100억원 이상이고, 운용기간이 오래된 펀드에 투자하라고 권고한다. 시장수익률을 추구하는 인덱스펀드의 경우 규모가 너무 작으면 시장을 제대로 추종할 수 없고, 어느 정도 규모가 있어야 조정 시에도 시장의 충격을 받아낼 수 있다는 것이다. 또 운용기간이 긴 펀드라는 것은 그만큼 시장에서 성과가 입증된 상품이기 때문에 좀더 믿을 수 있다는 설명이다.









신고
Posted by sunnysky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