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래 내용은 소매채권 시장 사이트 (http://sbond.krx.co.kr/) 에 있는 내용을 다시 옮겨 적었습니다.)

5. 신용등급

□ 예금은 5천만원까지 예금보호공사의 원리금 지급보증을 받으나 채권은 예금자 보호대상이 아님.

    - 국공채는 국가가 발행하거나 보증하기 때문에 무위험채권으로 금액에 상관없이 가장 안전함.

    - 회사채등은 무위험채권이 아니더라도 신용평가사가 신용등급을 부여하기 때문에 안정성을 
      체크할 수 있음.

      . 투자등급은 AAA, AA+, AA, AA-, A+, A, A-, BBB+, BBB, BBB- 등급으로 분류됨.
        → A+ ~ A- 등급의 회사채에 투자하면 통상 정기예급보다 안정적으로 높은 수익을 
           얻을 수 있음.

      . 신용등급이 높을수록 안전하고 위험이 낮기 때문에 채권 수익률이 낮음.

    - 한편 발행기업의 부도시에는 보유자산에 우선순위가 있어 주식보다 먼저 보호를 받기 때문에
      대체로 원금 전부는 아니더라도 일부에 대해 상환을 받기도 함.

※ 예금보다 채권을 투자하는 이유

□ 채권은 예금처럼 만기까지 고정적인 현금흐름을 가진 안전자산임에도 증권이므로 높은 수익을 
    얻을 수 있음.

    - (안정성) 예금은 5천만원까지만 보호됨에 비해 국공채는 금액에 상관없이 안전하며, 국공채가
      아니더라도 신용등급을 확인해서 투자위험을 감소시킴.

    - (수익성) 투자등급 이상의 우량회사채는 예금금리보다 높은 수익률을 제공하고, 낮은 표면금리를
      이용해서 세후수익률을 높임.

    - (유동성) 투자기간 중 수익률이 하락하면 만기전에 매도해서 수익을 실현하고 자금을 회수해서
      재투자도 가능함. 








신고
Posted by sunnys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