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투자닷컴(www.itooza.com)에서 메일링 받는 내용입니다.

보수적 투자자들은 주당순이익 보다 주당현금흐름을 더 중요시 한다고 합니다. 주당순이익은 회계조작 등으로 조작이 쉽지만 주당현금흐름은 순이익 보다는 조작이 훨씬 어렵다고 하구요. 또한 순이익이 나더라도 현금이 부족하면 흑자부도가 발생하는데, 현금흐름이 충분한 기업은 흑자부도의 위험성이 적다고 합니다.

------------------------------------------------------------------

[솔솔뉴스][실전투자가이드] 보수적 투자자의 잣대

주말을 앞둔 금요일입니다. 주말 구상과 함께 꽉 찬 5월의 마지막 한 주를 위한 계획도 미리 세워 보는 시간이 되시길 바랍니다. 오늘은 기업의 가치를 평가할 때 사용하면 좋은 지표를 하나 소개하면서 마칩니다. 잠깐 짬을 내서 읽어보시고 알아두시면 두고두고 도움이 될 것입니다. 그럼 오늘 하루도 즐겁게 보내세요!

주당현금흐름(CPS)이란?

주당현금흐름은 한 주당 현금흐름이 얼마나 되는 지를 나타내는 지표입니다. 영어로는 CPS(Cash Flow Per Share)라고 하며 씨-피-에스라고 읽습니다.

주당현금흐름을 계산하는 방법은 아래와 같습니다.

주당현금흐름 = (영업활동 현금흐름 - 우선주 배당금) / 보통주 주식수

Q : 주당현금흐름을 계산해볼까요?

     · 영업활동 현금흐름 = 300억원
     · 우선주 배당금 = 30억원
     · 보통주 주식수 = 1000만주

A : 주당현금흐름 = (300억원 - 30억원) / 1000만주 = 2700원

투자의 대가나 보수적인 투자자들은 기업의 가치를 따질 때 주당순이익 보다 주당현금흐름을 더 중요하게 생각합니다.
이는 순이익은 회계조작 등을 통해 부풀리거나 조작이 쉽지만 현금흐름은 순이익 보다는 조작이 훨씬 어렵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주당순이익보다는 주당현금흐름이 더 보수적인 지표라 할 수 있습니다.

또한 순이익이 나더라도 현금이 부족하면 흑자부도가 발생하는데, 현금흐름이 충분한 기업은 재정적으로 안정적인 상태로 사업을 계속 진행할 수 있는 힘이 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출처 : 한국투자교육연구소(KIERI) www.itooza.com








신고
Posted by sunnysky


티스토리 툴바